조두순 폭행 - 명현만 조두순 폭행(+영상) :: 아직 늦지않았어

폭행 조두순 조두순 폭행

폭행 조두순 조두순 폭행

폭행 조두순 '조두순 폭행'

‘조두순 폭행’ 20대 징역 1년 3개월 ‘감경’…심신 미약 인정

폭행 조두순 '조두순 폭행'

폭행 조두순 ‘조두순 폭행’

폭행 조두순 명현만 조두순

'조두순 폭행' 20대, 징역 1년 3개월…'심신 미약' 감경

폭행 조두순 조두순 폭행

폭행 조두순 '조두순 폭행'

폭행 조두순 조두순이 받은

'조두순 둔기 폭행' 20대 구속기소…"'경찰 사칭' 없었다"

폭행 조두순 조두순이 받은

2022.12.14 16:39:49

조두순 폭행 20대 구속영장…"성범죄에 분노해 겁주려고"(종합)

조두순의 성범죄에 분노했다는 게 범행 이유였습니다.

  • A씨는 전날 오후 8시 50분께 조씨가 사는 안산시 단원구 다세대주택에서 둔기로 조씨의 머리 등을 여러 차례 때린 혐의를 받고 있다.

  • 조씨는 병원 치료를 받았지만 생명에는 지장이 없었다.

"경찰입니다"‥조두순 문 열자 둔기로 폭행

이어 "피고인이 범행을 인정하고 반성하고 있으며 피해자로부터 용서를 받은 점도 고려했다"며 "배심원의 양형 의견은 재판부에 권고적 성격을 갖고 있으나 제도의 취지를 고려해 의견을 존중해 형을 정했다"고 덧붙였다.

  • [경찰 관계자] " 이 남성이 문을 두드리면서, '경찰관입니다' 그러니까 문을 열어줬던 거죠.

  • 조두순.

조두순이 받은 ‘심신미약’ 감형, 부메랑으로 돌아왔다

법원은 "범죄 혐의가 소명되고 도주 우려가 있다"고 판단했습니다.

  • 검찰은 A씨에 대해 "범행 당시 심신 미약 상태가 아니었다"며 징역 1년 6개월을 구형했다.

  • 잠시 뒤 마스크를 쓴 또 다른 남성이 한 손으로 머리를 감싼 채 건물 밖으로 걸어나오더니 구급차에 오릅니다.

조두순이 받은 ‘심신미약’ 감형, 부메랑으로 돌아왔다

지난해 2월 한 20대 남성이 조두순의 집에 들어가 둔기로 조두순을 폭행합니다.

  • A씨는 지난해 12월 16일 오후 8시 50분쯤 안산시 단원구 조두순씨의 집에 침입한 뒤 둔기로 조씨의 머리를 때려 다치게 한 혐의로 기소됐다.

  • MBC 뉴스 고재민입니다.




2023 gallery.royalmailgroup.com